[광고]기 황군무운장구(1937.10.13.) 축 남경함락(1937.12.22.)

2월 18 업데이트됨

조선일보는 친일 보도 이외에도 광고란을 통해 노골적으로 일본 제국주의를 찬양하고 일본 제국주의에 대한 충성을 강요하는 등 일제강점기 민족정신과 신념을 배반하고 일제와 그 시책에 적극 협력했다.




이후에도 ‘기(祈) 황군무운장구(皇軍武運長久)’(1937. 10. 13), ‘축(祝) 남경함락(南京陷落)’(1937. 12. 22) 등의 광고를 게재함으로써 조선일보는 일제의 침략전쟁과 군국주의를 찬양했다. 모두 한반도를 무단 점거해 전진 기지로 삼고 중국을 불법적으로 침략한 일제의 전쟁을 응원하고 조선인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구하는 내용들이다.



​민주언론시민연합은

민주언론시민연합은 '언론권력’을 견제 · 감시하는 대표 언론시민단체입니다 1984년 창립 이후 민언련은 지속적인 시민언론운동을 전개하며 언론 민주화를 이끄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해 왔습니다. 미디어 감시, 미디어 정책 제안, 미디어 대중 강좌 등 언론개혁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6천 민언련 회원과 함께 하고 있습니다.

  • White Facebook Icon

Copyright © 민주언론시민연합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