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관 전쟁(2006.12.2)

최종 수정일: 2020년 2월 18일

조선일보가 일본 제국주의의 전쟁범죄와 만행을 부정하고 군부독재를 찬양하는 것은 예나 지금이나 마찬가지다. 이런 관점을 아예 역사 교과서에 기록하려는 의도도 숨기지 않았다.




조선일보는 이른바 뉴라이트 진영의 '교과서 포럼'이 쓴 '대안교과서'를 향해 "학문적 정치적으로 다양한 역사 해석"이라 두둔했다. 4.19혁명을 부정하는 시각에 시민들이 항의하자 조선일보는 "국민의 반일 정서에 호소해 자기와 다른 사관을 공격하려는 정치 선동"이라 몰아붙였다.

“(대안 교과서는) 다양한 역사 해석”(조선일보 2006.12.2.)

조회 34회댓글 0개